상품후기(55)

총 평점 : 별9개 8.9
  1. 평점
    별7개7
    작성자
    이호준
    작성일
    19-06-10
    조회수
    조회수 아이콘 748
    추천수
    4

    압도적

    Mk2866+s4 이제품 효과가 진짜 무섭네요... 2주차 달리는 중인데 압도적인 퍼포먼스가 나오고 있습니다 같이 운동하는 친구가 몸이 왜 이렇게 좋아졌냐고 의심해요.. 비싼돈 들인거라 그런소리들으니까 기분은 좋네요ㅎ 데피니션이랑 근육량증가 두마리의 토끼 모두 잡을수있는제품이라 좋아요
  2. 평점
    별10개10
    작성자
    송상훈
    작성일
    21-09-30
    조회수
    조회수 아이콘 50
    추천수
    1

    컷팅제후기

    의심했었는데 효과 장난아니네요.. 재구매 의향 있습니다 근육이 원래 이론상 린매스업이 불가능한줄 알았는데 이거 먹고 나서 현실로 만들어 버릴정도 입니다 ㄷㄷ
  3. 평점
    별2개2
    작성자
    여비
    작성일
    18-11-01
    조회수
    조회수 아이콘 1832
    추천수
    0

    부작용 걱정하시는 분들을 위한 솔직한 후기

    일반식으로 1주 하면서 복용하였는데 윗배가 살짝 들어가더군요 그리고 나서 식단 조절하면서 더 먹다보니 다른사람들 사용후기 적은것처럼 그렇게 근선명도나 쫙쫙 갈라진다든지 그렇지는 않습니다. 그런사람들은 보통 체지방이 10% 이하인 사람들의 경우겠죠~ 저는 체지방 17%인데 배둘레가 2cm 정도 줄어든거 밖에는 효과가 없는듯 합니다. 물론 2통이상 복용하면 더 좋아지겠지만, 스테로이드가 아니라서 급격한 효과는 금물!! 그리고 밝은곳에 있다가 어두운곳에 들어오니 일시적으로 앞이 잘 안보이는 부작용도 있었네요. 담엔 다른거 먹어봐야겠어요.
  4. 평점
    별10개10
    작성자
    FUJI
    작성일
    21-03-07
    조회수
    조회수 아이콘 132
    추천수
    0

    커팅조합에 극강


    우선 운동경력은 10년이 넘은 나름 헬창수준 입니다. 대보 대회부터 최근 사설대회까지 여러번 나가면서 꾸준히 운동하고 있는 입장에서 본다면 중급 이상자들에게는 미약하나마 분명 효과가 있습니다. 가장 큰 장점은 다이어트 시 근손실이 적고 조금더 체지방을 날릴 수 있다고 기대하게 만드는 플라시보 효과는 정말 대단합니다. 식단 때문에 안먹어서 엄청 힘든 상황에서 조금이라도 기댈 수 있는 심적 안정감을 받을 수 있다는 점은 정말 대단히 큰 도움을 줍니다. 실제로 플라시보 덕분인지는 몰라도 제품을 먹으면서 커팅했을때 자신감도 더 해지고 조금은 덜 힘든 커팅을 이뤘다고 생각됩니다. 실제로 대회 결과도 우승을 몇 차례나 했으니 제품의 도움을 봤다고 할 수 있습니다. 도핑테스트 하지 않는 사설대회이니 약쟁이니 네츄럴이니 이런 말도 안되는 가치없는 생각은 안하셔도 됩니다^^ 저도 10년 넘게 대회 생활 하면서 나름 네츄럴이라 생각하고 대보 대회를 뛰다가 작년에는 코류나로 대보대회가 열리지 않아서 사설(도핑 없음)대회를 뛰면서 부터 제품 섭취를 했습니다. 확실한건 안먹고 준비했을때보다는 먹고 준비할때가 심적으로 덜 힘들고 커팅 수준도 높았습니다. 단!! 중급자 이상만 사용하세요. 철저한 식단이 뒷바침 되지 않는다면 간만 힘들게 만드는 비싼 쓰레기일 뿐입니다. 저는 이 제품 복용시 식단 매우 철저히 지키면서 운동 또한 웨이트 4시간 유산소 1.5시간씩 두번.. 총 하루 7시간 정도 운동에 투자했습니다. 즉, 중급자 분들이 복용하셔야 도움을 받을 수 있는 제품입니다. 이제 또 시즌이라 12주 사용을 위해 로그인한김에 후기 남깁니다^^
  5. 평점
    별10개10
    작성자
    커팅하자!
    작성일
    21-11-07
    조회수
    조회수 아이콘 21
    추천수
    0

    좋은 것 같아요

    체지방 감소하는 게 체감 되는 것 같아서 기분이 좋습니다 모두 구매하시고 득근하시길 기원드려요 인바디상으로도 확실히 체지방량이 줄어들고 근육량이 늘어나는 것이 보입니다 ㅎㅎ
사용후기 쓰기 새 창 더보기